buddhism

TOTAL ARTICLE : 56, TOTAL PAGE : 1 / 2
구분 일반 | 경전 | 성림당 월산 대종사 법어 | 기본교리 | 월산 선사법어 육성 |
월산선사-안동소주는 40도니라
 관리자  | 2008·02·10 11:01 | HIT : 16,242 | VOTE : 3,812
<안동소주는 40도니라>

노사께서 법상에 올라 게송을 읊은 뒤 대중에게 물었다.

西來密旨孰能知
處處明明物物齊
小院春深人醉臥
滿山桃李子規啼
조사가 서쪽에서 온 뜻 누가 알손가
곳곳에 보이는 이 모든 것이 그것이네.
봄도 깊어 작은 집에 취해서 누웠나니
온 산에는 꽃이요 두견새 우는 소리네.

대중들은 이 경계를 알겠는가?

대중 부답이자 자대하셨다.

안동소주는 40도니라.
운문화상에게 어떤 선객이 찾아와 물었다.
부처의 말도 조사의 말도 하도 많이 들어서 듣기 싫으니 초불월조(超佛越祖)의 한 마디가 있으면 일러 주십시오.
이에 운문화상은 이렇게 답했다.
호병(胡餠=호떡)이니라.

그러나 운문화상은 호떡만 좋아했지 안동소주가 얼마나 좋은지 모르는 것 같다. 만약 그 때 내가 운문화상과 같이 있었다면 이 안동소주를 한 병 주었을 것이다. 그러니 대중들 가운데 술 먹을 줄 아는 사람 있으면 운문화상에게 줄 안주나 좋은 것으로 한 접시 장만하라.
어떤 것이 40도짜리 안동소주에 맞는 안주인고?

布骸林麓하야 以飼鳥獸하라.
내 뼈와 살을 저 숲 속에 버려두어 산짐승들의 먹이로 삼으라.
  
  월산선사-달마가 柱杖子에 신발을 걸고 간 까닭  관리자 08·02·10 16177 3782
  월산선사-납자의 무덤은 無縫塔이 제격  관리자 08·02·10 16256 4033
Copyright 1999-2017 Zeroboard / skin by GGAMBO